(멕시코시티=연합뉴스) 국기헌 특파원 = 미성년자 성추행 혐의를 받아온 칠레 고위 성직자가 영구 제명됐다고 AP통신 등 외신이 16일(현지시간) 보도했다. 칠레 가톨릭 교계에 따르면 프란치스코 교황은 전날 미성년자 성추행 혐의로 수사를 받아온 크리스티안 프렉트의 성직을 박탈하도록 명령했다. 이 조처는 미국과 호주, 아일랜드 등에서 성직자들이 저지른 성추행 사건으로 가톨릭 교계에 대한 신뢰가 추락하는 가운데 취해졌다. 70대 후반의 프렉트는 다른 성추행 혐의로 5년간 직무 정지를 당한 바 있다. 산티아고 대교구는 프렉트가 이번 결정에 항소할 수 없다고 밝혔다. 프렉트는 1970년대 아구스토 피노체트 전 독재정권이 자행한 고문 등 인권 탄압에 맞서 싸운 가톨릭 인권보호단체를 이끈 인물이다. 칠레에서는 올해 들어 가톨릭 교계의 성추행 파문이 걷잡을 수 없이 커지고 있다. 사법당국마저 가톨릭 교계를 상대로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했다. 칠레 검찰은 지난 7월 1960년 pink viagra for ladies canada. 이후 아동 178명을 포함한 총 266명에게 성적 학대를 하거나 관련 사실을 은폐한 혐의로 가톨릭 성직자와 평신도 258명을 수사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. 검찰은 지난달 마리스트 형제회에서 발생한 성 추문 사건의 증거를 확보하려고 주교회의 본부를 압수수색 한 데 이어 이달 13일에도 4개 가톨릭 교구에서 압수수색을 했다. 교황은 칠레 사법당국의 본격적인 수사에 앞서 철저한 자체 진상조사를 지시하는 한편 칠레 가톨릭 교계의 성추행 문화와 은폐 관행을 강력히 비판한 바 있다.

전주출장샵 -[카톡:ym85] (부산=연합뉴스) 이종민 기자 = 부산국제영화제(BIFF) 사무국은 내달 4일 개막하는 올해 영화제 기간 저렴한 창원출장샵 가격에 숙박할 수 제주도출장샵 있는 ‘비플하우스’(BlFFle House) 이용객을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. 비플하우스로 제공하는 곳은 부산 해운대구 유스호스텔 아르피나이다. 이 곳은 개·폐막식이 viagra available bangalore eshop. 김포출장샵 열리는 영화의전당과 야외행사가 열리는 해운대해수욕장 일대까지 택시로 10분 안팎 거리에 있다. 신청은 부산국제영화제 홈페이지(http://www.biff.kr)에서 하면 된다. 신청 기간은 선착순으로 오는 28일 오전 10시부터 내달 13일 오후 6시까지다. 숙박요금은 3인실 1인 기준 2만3천원(싱글침대), 3만원(더블침대), 6인실 1만5천∼1만7천원이다. 부산출장샵 규정된 요금 외에 별도 요금을 내면 사우나, 헬스장 등 각종 부대시설도 이용할 수 있다.